이아람

1 냄새가 난다 / 도시의 냄새를 텍스트로 기록

2 드시겠습니까 / 오프닝 음식상 개입

개입 일시 : 2016107– 30

개입 장소 : 서울 거리, 인디아트홀 공

이아람 작가는 도시의 냄새들을 찾아 장소를 기록하고, 이에 대한 텍스트를 부착하는 작업을 진행한다. 테이블이나 좌대 등 냄새가 있는 장소들은 텍스트로 적혀, 관광지도처럼 접혀있는 지도가이드로 배포된다. 가이드는 작가의 다른 작업인 ‘읽을. 거리’처럼 손쉽게 집어갈 수 있는 형식으로, 매주 새로 발행하여 비치될 것이다. 길거리에 실제로 적혀 있을 라벨테이프 텍스트는 전시장에도 업데이트된다.

또한 전시 오프닝에서 드시겠습니까라는 제목의 개입 작업을 선보인다. 작가는 오프닝 음식상에 시각, 후각, 미각, 촉각 등 어느 감각으로도 잘 감별이 되지 않는 알 수 없는 음식을 제공한다. 규명할 수 없는 작가의 음식상은 군중 사이에서 미묘한 의문과 호기심, 머뭇거림과 경계심을 불러 일으키는 개입 작업이다.

*107일 전시 오프닝의 케이터링 일부는 이아람 작가의 작업 드시겠습니까로 마련됩니다.

3-ahram-lee-it-smells-02Ahram Lee, It Smells, 2016, Seoul

Ahram Lee

-It Smells (Following smell of city and putting texts)

-Eatable (Opening catering intervention)

Date : October 7 – 30, 2016

Venue : Streets of Seoul, Indie Art Hall GONG

Ahram Lee follows smell of city, records the places, and puts texts to them. The places with smell, such as a table or a pedestal, are transformed into texts and the texts are distributed in a form of a folded map-guide. Every week, a new guide will be out like “a reading matter,” which people can easily pick up. The label texts in the actual places of the smell will be updated in the exhibition space also.

*For the opening reception, the artist serve some food titled ‘Eatable’ to visitors.

ahramlee.net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