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rian Goldmann

플로리안 골드만

영토를 기호화하는 이동형 사인포스트

2012, 아테네 거리의 그래피티를 맵핑한 지도 드로잉과 사진, 가변크기

도시의 벽에 개인의 의견, 광고문, 정치적인 프로파간다를 쓰는 건 법으로 금지되어 있다. 그럼에도 사람들은 자신들이 살고 있는 도시 공간에 일종의 흔적을 남긴다. 공공장소의 벽에 낙서된 것들은 의사소통의 흔적으로, 이때 벽은 담화, 논쟁, 확언, 알림을 게시하는 포럼의 역할을 한다. 이렇게 낙서된 텍스트는 언제나 도시 속에 내재하며 도시와 함께 공생한다. 그리고 끊임없이 변화하기에 이동형 사인포스트(Flexible Signposts)라 부를 수 있다.

베를린 출신의 플로리안 골드만은 도시 아테네에서 이들 중 가장 역동적인 외형을 보여주는 축구 서포터즈 그래피티를 추적한다. 그리고 지역마다 달라지는 흔적들의 반복, 빈도, 중복 정도를 분석하여 지도 드로잉으로 표현한다. 그래피티는 의사소통의 형태이자 익명의 저자들이 던지는 질문이다.

17-florian-goldmannFlorian Goldmann, Flexible Signposts to Coded Territories, 2012, Photography

Flexible Signposts to Coded Territories

2012, Mixed media, Dimensions variable

People living in the city and therefore using its public space do leave traces in the texture of public space. Written things on the public walls are a form of communication and the walls serve as a forum for discourse, dispute, affirmation or simply for notification. Especially graffiti is as an inherent, symbiotic element of city’s architecture. It is called ‘Flexible Signpostsbecause it is changing constantly. The artist chose to concentrate on the seemingly most dynamic element of Athens’ graffiti-text, the signs of football supporters. He analyzed the repetition, frequency and overlapping of graffitied marks in Athens. A system of flexible signage is depicted in a map-drawing. The work suggests to understand graffiti as a text that is symbiotically inherent to the city, defines and categorizes multiple alternative readings of the inscriptions.

florianichibangoldmann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